로그인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주문조회 |   장바구니 |   고객센터
 
 
도서 월간생활성서 여정성경교재 쓰기성경 은총성경쓰기 첫영성체교재 음반 성물


최근본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북마크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특별서평단] 서평 페이스북 트위터 
      평점
      just***
      2021-04-07 16:32:42
      조회수 25


       여러분은 어떤 때에 기도를 하시나요? 어떤 때에 기도를 드리고 싶고, 어떤 기도를 드리시나요? 그리고 어떤 때에 기도 드리는 것이 힘들거나 어려운가요?

       

        이제는 세례를 받은지도 어언 10년을 바라보고 있지만 어릴적 개신교 교회에 다였던 적이 있는 제가 처음 성당에 다니며 발견한 가톨릭교회의 특징 중 하나는 많은 교우 분들이 정해진 기도문으로 기도 드리기를 즐긴다는 점이었습니다. 저를 비롯해 많은 교우 분들이 좋아하는 주모경, 습관처럼 바치는 주님의 기도, 그리고 삼종기도나 식사전후기도, 취침전 기도 등 우리에게 익숙한 기도는 이미 형식과 문구가 정해져있고 심지어 기도를 바치는 때가 언제인지까지 정해진 것들이 많습니다. 그렇다 보니 저는 가끔 기도문에 의지하지 않고 자유롭게 기도를 바치려 할 때 무슨 말로 하느님께 고백을 하면 좋을지, 이런 기도를 바쳐도 괜찮을지 망설이고 주저하게 됩니다. 나아가 내가 자유롭게 기도를 올릴 때 사용하는 표현이 늘 반복적이고 지루한 것 같아 내 상황에 맞는 훌륭한 기도문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할 때도 있습니다. 특히 주님께 나의 믿음을 더욱 잘 고백하고 싶을 때, 또는 예기치 못한 어려움 앞에서 간절한 마음으로 주님을 찾을 때에 어떤 기도를 드려야 좋을지 몰라 당혹스러웠던 적도 있습니다.

       

        독실한 가톨릭 집안 출신으로 어려서부터 기도 바치는 것이 삶의 일부였을, 이 책의 저자인 하레시쿠 마사히데 신부님은 '하늘 아버지'라는 하느님을 향한 신뢰의 마음을 가득 담은 표현을 붙이며, 마치 우리가 기도하기 위해 태어난 것처럼 삶의 모든 순간에 하느님을 부르며 기도할 것을 권유합니다. 그 권유의 연장으로 도서 <하늘 아버지께 드리는 77가지 기도>를 통해 무슨 말로 기도를 드릴지, 어떤 때에 기도를 드릴지에 대해 신자들이 고민을 덜 수 있도록 다양한 상황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신선하면서도 진솔한 기도문을 77가지나 제시합니다. 다양한 기도문 중에는 '집 안에 틀어박혀 있고 싶을 때의 기도', '물건을 찾을 때의 기도'처럼 기발한 기도문이나 사소한 경우에 바칠 수 있는 기도문까지도 있어서 기도하고 싶은 마음은 있지만 다양한 이유로 기도의 실천이 어려운 분들에게 추천할 만한 책입니다.


       

        책에 소개된 77가지 기도문 중 저에게 특히 인상 깊었던 기도문이 있는데, 요즘같은 코로나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귀감이 되는 기도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려운 시기에 믿음이 약해지지 않기를 청하는 마음으로 이 기도를 나눕니다.




      - 믿음이 약해졌을 때의 기도-


      하늘 아버지

      믿음이 약해지는 것 같습니다.

      모든 것이 허무하게 느껴집니다.


      지금까지 믿어 왔던 것이

      꾸며 낸 이야기로만 생각되고

      당신이 아주 멀게 느껴집니다.


      반복해서 들어 온 말씀도 희미해지고

      사랑과 희망조차 별 의미 없어 보입니다.

      하늘 아버지

      당신을 믿지 못하겠습니다.

      당신이 정말 계시다면

      식어 버린 이 마음에 말씀해 주십시오.


      당신의 따뜻한 손으로 제 영혼을 어루만져 삶의 기쁨을 느끼게 해 주십시오.

      당신이 저를 사랑하고 계시다는 것을

      한 번 더 믿게 해 주십시오.

      당신과 저를 하나로 이어주는

      거룩한 영을 보내 주십시오.


      이젠

      당신을 느끼지도 못하고

      이 허무함을 견디지도 못합니다.

      정말 제가 당신의 자녀라면

      저에게 부모 마음을 보여 주십시오.

      자비하신 주님

      저의 아버지

      하늘 아버지.

      댓글(0)
      댓글쓰기
       

      다음글 매 순간 기도하는 삶을 살도록 이끌어주는 책 hkda*** 2021-04-07 20:41
      이전글 외우고 휴대하기 좋아요 n*y 2021-04-07 14:32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번호 후기 작성자
      9202
      네이버페이 후기
      nick****

      2021-04-16 15:32
      조회수 1
      9201
      네이버페이 후기
      joyc****

      2021-04-16 11:52
      조회수 2
      9200
      네이버페이 후기
      chof****

      2021-04-16 10:32
      조회수 0
      9199
      네이버페이 후기
      soor****

      2021-04-15 11:12
      조회수 6
      9198
      네이버페이 후기
      pass****

      2021-04-14 16:12
      조회수 3
      9197
      네이버페이 후기
      nane****

      2021-04-14 15:12
      조회수 3
      9196
      네이버페이 후기
      nane****

      2021-04-14 15:12
      조회수 1
      9195
      네이버페이 후기
      nane****

      2021-04-14 15:12
      조회수 2
      9194
      네이버페이 후기
      pgat****

      2021-04-14 12:12
      조회수 2
      9193
      네이버페이 후기
      jjys****

      2021-04-13 18:32
      조회수 1
      9192
      네이버페이 후기
      jjys****

      2021-04-13 18:32
      조회수 1
      9191
      네이버페이 후기
      pakh****

      2021-04-13 16:32
      조회수 3
      9190
      네이버페이 후기
      rudf****

      2021-04-13 14:12
      조회수 1
      9189
      네이버페이 후기
      chae****

      2021-04-13 10:52
      조회수 1
      9188
      네이버페이 후기
      chae****

      2021-04-13 10:52
      조회수 0
      9187
      네이버페이 후기
      ico3****

      2021-04-12 19:52
      조회수 4
      9186
      네이버페이 후기
      need****

      2021-04-12 13:32
      조회수 2
      9185
      네이버페이 후기
      need****

      2021-04-12 13:32
      조회수 0
      9184
      네이버페이 후기
      sayt****

      2021-04-11 12:32
      조회수 7
      9183
      네이버페이 후기
      hong****

      2021-04-10 21:12
      조회수 0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댓글/답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회사소개 오시는 길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안내 모바일페이지
      회사명 : 재)까리따스수녀회생활성서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0-82-05272 [사업자정보확인]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북구 덕릉로 42길 57-4
      통신판매업 신고 : 제2009-서울강북-0364호 | 호스팅제공자 : (주)가비아 |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박상은 | 대표자 : 김명자
      문의전화 : 02)945-5985 / 월간지 : 02)945-5986 / 단행본 : 02)945-5987 / FAX : 02)945-5988
      contact : biblelifebiz@biblelife.co.kr for more information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