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인터넷서점 생활성서사
 
      수능  ,  성경필사 ,  묵주선물 ,  지혜여정 ,  은총성경
 
도서 월간생활성서 여정성경교재 쓰기성경 은총성경쓰기 첫영성체교재 음반 성물

최근본상품 0

    prev
    /
    next

    장바구니 0

      prev
      /
      next

      위시리스트 0

        prev
        /
        next

        북마크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top
        상품번호 : 1763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싸이홈 
        10%
        성경으로 되새기는 기도법
        기도로 신학하기, 신학으로 기도하기 / 생활성서사
        판매가 14,000원  할인내역
        할인내역

        구분 할인
        기본할인 1,400원
        12,600
        무이자할부
        무이자할부 카드안내 X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3~12개월 5만원이상
        적립금 378원
        배송 택배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정보
        전자상거래 상품정보 제공 고시
        도서명 기도로 신학하기, 신학으로 기도하기
        저자, 출판사 김영선 / 생활성서사
        크기 148mm X 210mm
        쪽수 312쪽
        제품 구성
        출간일 2015-11-15
        목차 또는 책소개 상세설명참조
        브랜드 생활성서사
        고객평가 0건  ★★★★★ 0/5
        출판사 생활성서사
        저자 김영선
        크기 148mm X 210mm
        쪽수 312쪽
        출간일 2015-11-15
        출고예상일 서원운영일 기준 24시간 이내 발송 가능
        수량
        총 상품금액 12,600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풀리지 않는 기도, 성경 속에서 답을 찾다


        매일 열심히 기도하는데 나는 왜 그대로일까?


        왜 정성된 기도가 반드시 훌륭한 삶이나 빼어난 성덕으로 이어지지 않는 것일까?

        나의 기도에 문제가 있는 것일까?

        하느님은 내 기도를 듣고 계신 것일까?

        나는 어떤 하느님께 기도하고 있는 것일까?


        과연 올바른 기도란 무엇일까?


        이 책은 구약 성경 속 의인들이 바친 기도문들을 하나하나 꼼꼼히 살펴 이러한 궁금증에 대한 해법을 알려 줍니다. 이 책을 보면 시나브로 의인들의 기도 방식을 배우게 되고 성경에 나타난 하느님의 참모습과 우리가 갖고 있던 하느님의 이미지를 비교하면서 하느님과 인간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게 됩니다.


        하느님과 인간에 대해 알아갈수록 하느님과 대화하는 일은 한결 편안해집니다. 그리고 어느새 우리의 기도가 우리의 삶을 변화시킬 것입니다.


        독자가 이 책을 집어 드는 출발점은 기도에 대한 의문이겠지만 궁극적인 지향점은 하느님과 일치되는 삶일 것입니다. 『기도로 신학하기, 신학으로 기도하기: 성경으로 되새기는 기도법』에서 기도가 삶이 되고 삶이 곧 기도가 되는 풍요로운 영적 생활의 지름길을 찾으시길 바랍니다.


        [이 책에 관하여]
        기도, 삶 그리고 성경 속 인물들의 기도

        기도하는데 왜 바뀌지 않을까? 기도하는데도 신자로서 미성숙한 모습은 변함이 없다. 무엇이 문제일까? 신앙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던져봤을 기도와 삶에 대한 질문에 대해 저자는 구약 성경 속 인물들의 기도에서 그 해법을 찾는다.

        이 책은 크게 세 부분으로 나누어져 있다. 먼저 제1부 ‘기도로 신학하기’에서는 신명기계 역사가의 기도문과 역대기 저자의 기도문에서 하느님을 부르는 호칭, 기도자가 기도문 안에서 하느님을 대하는 자세, 기도자가 스스로 밝히는 기도의 동기절, 기도자의 신학적인 확신 혹은 신념에 대해 분석한다. 그리고 더 나아가 기도문에 담겨있는 하느님의 이미지와 인간의 이미지, 하느님과 인간의 관계를 살펴봄으로써 기도 생활을 좌우하는 나와 하느님과의 관계를 돌아보게 해 준다.

        하느님은 나에게 어떤 분이실까? 우리 마음속 깊은 곳에 자리한 하느님의 왜곡된 이미지들을 교정하기 위한 작업이 제2부 ‘신학으로 기도하기’에서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이제 저자는 신명기계 역사서와 역대기를 뛰어넘어 구약 성경 전체에 드리워진 하느님과 인간의 이미지를 조망한다. 성경 속에 나타난 하느님의 본모습을 반복적으로 들여다보는 것은 바르게 정립되지 못한 하느님의 이미지를 교정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예를 들어 기도자가 자신의 체험 속에서 아버지에 대해 부정적인 이미지를 만들어 왔다면 구약 성경에 나타나는 아버지로서의 하느님 이미지 역시 긍정적으로 다가오지 않을 것이다. 기도자에게 하느님과의 대면인 기도는 피하고 싶은 일이 될 것이 다. 이 경우 성경을 읽고 그 안에 나타난 자비로운 이미지의 하느님을 바라보고자 노력함으로써 잘못된 하느님 이미지를, 더 나아가 잘못된 기도의 이미지를 교정할 것을 저자는 권한다.

        그리고 간략하게 3부를 덧붙였다. ‘왜 어떤 기도는 응답되지 않는가?’라는 제목을 달고 있는 부록은 자신감을 잃은 기도자들을 독려하는 듯하다. 기도자의 허물 때문에 기도가 응답되지 않는 일은 적어도 구약 성경 안에서는 찾아볼 수 없다는 것이 저자가 내리는 결론이다.


        이 책이 쓰인 출발점과 독자들이 이 책을 집어 드는 출발점은 기도에 대한 궁금증이겠지만 궁극적으로 우리 신자들이 바라보아야 할 지점은 하느님과 일치되는 삶이다. 기도는 하느님과의 일치로 나아가기 위해 신자들이 거쳐가야 할 과정이다. 그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우리는 하느님과 자아의 이미지를 하느님께서 원하시는 방향으로 교정해 나아가야 한다. 그것이 이 책의 저자가 성경 속 의인들의 기도를 통해 보여 주고자 한 궁극적인 신앙의 지표일 것이다.


        [책속에서]

        이 책은 기도와 관련된 모든 물음을 다루고자 하지 않는다. 다만 기도와 관련된 문제들을 제기하고 그 질문들에 응답하기 위하여 구약 성경이 기도와 관련하여 우리에게 어떤 지혜를 제공할 수 있는지를 탐구하고자 한다. 생의 절반 이상을 수도생활을 하며 보내온 필자가 늘 기도에 대해 품어온 질문 하나는, 왜 열심한 기도 생활이 반드시 우리를 훌륭한 삶이나 빼어난 성덕에 이르게 하지 못하는가 하는 점이다. 누구보다 열심히 기도하고 신심 단체에도 성실히 참여하지만 작은 불편 하나도 견디지 못하고 불같이 화를 내게 되는 것은 왜일까? 기도 생활과 삶은 왜 이토록 분리된 것일까? 무엇이 문제일까? 서문 왜 기도 신학인가?’ 중에서, p.8~9


        구약 성경을 연구하는 학자로서 구약 성경은 현대의 기도 생활을 향해 들려줄 수 있는 지혜의 소리를 담고 있다고 확신하기에 그 소리를 현대인이 알아들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신학자로서 의무라고 느끼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이 책은 수도자로서, 그리고 신학자로서 기도하는 자가 기도에 관하여 성찰하고 탐구한 것을 담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이 책의 제목을 ‘기도로 신학하기, 신학으로 기도하기’라고 정한 이유도 바로 그 때문이다. ‘서문 왜 기도 신학인가?’ 중에서, p.9


        기도와 삶의 분리라는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기도자가 자신이 기도를 바치는 대상인 하느님이 누구이신지, 어떤 하느님께 기도를 바치고 있는지를 인식할 필요가 있다. 동시에 하느님 앞에 기도를 드리고 있는 자신은 누구이기에 기도를 바칠 수 있는지, 하느님과 자신이 맺고 있는 관계는 어떤 것인지를 지속적으로 성찰할 수 있어야 한다. 수십 년간 기도를 바쳐 왔지만 기도를 바치는 대상이신 하느님에 대한 앎이 전혀 성장하지 않았다면, 그리고 기도를 바치는 스스로에 대한 인식이 전혀 성장하지 못하였다면, 그가 하느님과 맺는 관계의 질 또한 아무런 변화가 없을것이다. ‘서문 왜 기도 신학인가?’ 중에서, p.1


        기도하는 자는 과연 인간적으로 미성숙한 자일까? 스스로의 자율성을 믿지 못하고 누군가에게 의존하기를 바라는자일까? 인간의 자율성을 충분히 인정한다고 하더라도 인간이 과연 스스로 충만해질 수 있는 존재인지, 인간이 홀로 자신의 가능성을 온전히 실현할 수 있는 존재인지에 대한 질문은 여전히 남아 있다. 제아무리 자율성을 추구한다 하더라도 인간의 실존적인 한계가 사라지는 것은 아니다. 날마다 일상 안에서 체험되는 인간적인 한계들을 부인할 수는 없다. 과연 인간적으로 성숙하다는 것이 이 모든 한계들을 홀로 떠맡고 그 무게감을 씩씩한 척 견디어 내는 것일까? ‘서문 왜 기도 신학인가?’ 중에서, p.14


        하느님의 호칭은 주로 기도문 도입부에 나타난다. 기도자는 기도에 임할 때 하느님의 주의를 환기시키려는 듯 하느님의 이름을 부른다. 그런데 각 기도문마다 하느님의 호칭은 다르게 나타날 수 있으며, 한 기도문에서도 하느님의 호칭이 다양하게 사용될 수도 있다. 하느님의 호칭은 특정 기도문에서 기도자가 자신과 하느님의 관계를 어떻게 이해하고 있는지를 보여 준다. 때문에 기도문에 나타나는 하느님의호칭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어떻게 대화할 것인가?’, p.32


        기도문의 내용뿐만 아니라 기도자의 자세 또한 기도자가 하느님을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지 드러내는 중요한 지표가 된다. 기도자의 자세는 기도문의 문체나 기도문에서 묘사되는 기도자의 신체적 자세를 통해서도 드러난다. 공식적이고 정중한 언어로 잘 다듬어진 기도문은 생각나는 대로 바치는 기도문과는 다른 하느님 이해를 반영할 수 있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어떻게 대화할 것인가?’, p.34


        두 번째 신학적 주제는 기도문들에 나타나는 ‘인간의 이미지’, 곧 인간에 대한 이해이다. 각 기도문의 저자들이 인간에 대해 어떤 이해를 갖고 있는지 살펴보고, 마찬가지로 그들이 지닌 인간에 대한 이미지가 오늘 우리의 기도 생활에 주는 교훈이 무엇인지 이야기를 나누어 볼 것이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어떻게 대화할 것인가?’, p.36

        인간은 하느님과 더불어 개인적이고 친밀한 관계를 맺을 수 있는 존재이기도 하다. 엘리야는 인격적인 관계를 통하여 알게 된 하느님을 ‘나의 하느님’이라 부르며, 하느님과 그가 맺은 인격적 관계에 근거하여 하느님의 적극적인 개입을 요청한다. 신명기계 역사가는 인간이 잘못을 범할 수 있는 존재이며, 예언자의 거듭된 경고를 무시하고 하느님이 아닌 것에 마음을 기울일 수 있는 존재임을 부정하지 않는다. 그러나 인간이 범한 잘못이 하느님께 돌아서는 길을 온전히 차단하지는 않는다. 잘못을 범한 인간이라도 여전히 하느님 앞에 나서서 그분에게 말씀을 드릴 수 있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신명기계 역사가와의 대화’, p.99~100


        이스라엘의 성조들에게 주신 약속에 성실하신 하느님께서는 당신께 간절히 청하는 자의 기도를 외면하지 않으실 것이다. 그러나 하느님의 자비를 입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자신의 잘못을 인식하고 인정하는 자세가 중요하다. 신명기계 역사가는 진정한 참회와 기도, 하느님을 향한 충실성이 계약 위반에 따라오는 저주를 풀고 하느님과 관계를 회복하는 길이 된다고 믿는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신명기계 역사가와의 대화’, p.102~103


        역대기 저자는 인간을 찰나적이고 무력하며 악으로 기울 수 있는 존재로 그린다. 그러나 인간은 하느님 앞에 서서 하느님께 찬미와 감사, 흠숭을 드리는 존재이기도 하다. 역대기 저자는 하느님의 힘과 영광을 인식하고, 하느님께 의존하며, 언제나 그분을 찾고 자신을 낮추는 겸손이 하느님과 올바른 관계를 맺는 길이라고 말한다. 그에게 기도란 일회적으로 하느님께 드리는 말씀에 그치지 않고 하느님 앞에 선 인간의 근본 자세를 의미한다. 하느님을 추구하는 것이 곧 기도이므로 역대기 저자에겐 신앙과 분리된 삶이 들어설 자리는 없다. ‘01 기도로 신학하기, 역대기 저자와의 대화’, p.177


        만약 아버지와 관계가 좋지 않았던 사람이라면 하느님을 아버지로 부르는 것에 정서적으로 강한 거부감을 가질 수 있다. 아버지라는 단어가 연상시키는 정서적인 반응들이 대부분 부정적인 것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에는 하느님을 아버지라고 부르는 성경의 본문을 되풀이하여 읽고 묵상해 보는 것이 좋다. 인간의 무의식은 거의 자동적으로 하느님 아버지와 자신이 경험한 아버지를 연관 짓는다. 그런데 하느님 아버지에 대한 성경의 본문들은 하느님 아버지가 자신이 경험한 아버지와 다르다는 것을 인식하는 데 도움을 준다. ‘02 신학으로 기도하기, 구약 성경에 나타난 하느님의 이미지’, p.212


        기도가 가납되지 않은 것은 그들의 삶이 하느님께서 주신 가르침과 모순된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그렇다면 의인이 되지 않는 한 기도할 수 없는 것일까? 죄 중에 있는 이들이 바치는 모든 기도는 무효로 돌아가는 것일까? 그렇지 않다는 사실을 보여 주는 예 또한 구약 성경에서 찾아볼 수 있다. 예를 들면, 동생을 죽인 카인이 자신에게 내린 형벌이 너무 무겁다고 하느님께 호소하였을 때(창세 4,13-14), 하느님께서 그의 기도를 들어 주시지 않았는가? 아마도 그것은 카인이 죄가 없어서가 아니라 자신이 지은 죄로 인하여 이미 충분히 겸손해졌기 때문인지도 모른다.

        ‘03 부록’, p.283



        서문: 왜 기도 신학인가? 8



        01 기도로 신학하기

           기도에 관해 누구와 대화할 것인가? 18
           어떻게 대화할 것인가? 28
           신명기계 역사가와의 대화



        1. 신명기계 역사서의 기도문 38

        1) 여호수아의 기도 (여호 7,6-9) 38

        2) 삼손의 기도 (판관 16,28-30) 44

        3) 다윗의 기도 47
           ⑴ 나탄의 신탁을 들은 후 다윗이 바친 감사 기도 (2사무 7,18-29) 51
           ⑵ 인구 조사 후에 다윗이 바친 기도 (2사무 24,10.17) 55

        4) 솔로몬의 기도 (1열왕 8,22-53) 59

        5) 엘리야의 기도 73
           ⑴ 사렙타 과부의 아들이 숨진 상황에서 바친 기도 (1열왕 17,20-21) 73
           ⑵ 바알 신의 예언자들과의 대결에서 바친 기도 (1열왕 18,36-39) 77

        6) 히즈키야의 기도 84
           ⑴ 산헤립의 협박을 받고 히즈키야가 바친 기도 (2열왕 19,14-19) 85
           ⑵ 중병에 걸린 히즈키야가 바친 기도 (2열왕 20,2-3) 90


        2. 신명기계 역사가의 기도 신학 93

        1) 신명기계 저자의 기도문들에 나타난 하느님의 이미지 94

        2) 신명기계 역사가의 기도문들에 나타난 인간의 이미지 99

        3) 하느님과 인간의 관계에 대한 신명기계 역사가의 이해 100

        4) 신명기계 역사가의 기도 신학 104



        역대기 저자와의 대화



        1. 역대기의 기도문 107

        1) 야베츠의 기도 (1역대 4,10) 109

        2) 다윗의 마지막 기도 (1역대 29,10-20) 116

        3) 히즈키야의 기도 (2역대 30,18-19) 137



        2. 역대기의 기도문에 대한 신학적 분석 147

        1) 역대기 저자의 하느님 이미지 149

        2) 역대기 저자의 인간에 대한 이미지 157

        3) 하느님과 인간의 관계에 대한 역대기 저자의 이해 161

        4) 역대기 저자의 기도 신학 173



        ‘기도로 신학하기’의 결론 175



        02 신학으로 기도하기

        하느님의 이미지가 기도 생활에 미치는 영향 182

        구약 성경에 나타난 하느님의 이미지 188

        1. 창조자이신 하느님 이미지 189

        2. 임금이신 하느님 이미지 195

        3. 목자이신 하느님 이미지 201

        4. 아버지이신 하느님 이미지 204

        5. 어머니이신 하느님 이미지 212

        6. 연인·남편이신 하느님 이미지 218

        7. 신비이신 하느님 227



        내 자아 이미지가 기도 생활에 미치는 영향 240

        구약 성경의 인간에 대한 이미지 242

        1. 너 어디 있느냐? (창세 3,9) 244

        2. 제가 형제를 지키는 사람입니까? (창세 4,9) 249

        3. 사람의 마음은 어려서부터 악한 뜻을 품기 마련 (창세 8,21) 254

        4. 하느님의 숨으로 생명이 된 인간 (창세 2,7) 257



        결론 262

        1. 기도와 삶의 분리 문제 270

        2. 하느님에 관한 말과 하느님께 드리는 말씀의 분리 272

        3. 현대인에게는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기도 273

        4. 기도의 개인 영성화 275



        03 부록

        왜 어떤 기도는 응답되지 않는가? 282



        04 미주 287


        글쓴이 : 김영선

        마리아의 전교자 프란치스코회 수도자이며 가톨릭신학대학교 석박사 통합과정 수학, 미국 보스턴 칼리지에서 구약 성경 박사학위(역대기)를 취득하였다. 저서로 가 있다. 현재는 광주가톨릭대학교에서 구약 성경 교수로 재직 중이다.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상품설명 상품후기 (0) 상품문의 (0) 교환/반품/배송정보



        이 상품을 본 고객들이 가장 많이 구매한 다른 상품

        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편지 / 생활성서사
        정양모 신부의 해박하면서도 명쾌한 코린토서 해설
        20,000 원
        18,000 원
        시편-이스라엘의 찬양 위에 좌정하신 분- 성경 펼쳐 읽기 / 생활성서사
        10,000 원
        9,000 원
        그대 마음이 말하는 길을 가라 / 생활성서사
        10,000 원
        9,000 원
        구약성경의 제도들 / 수원가톨릭대출판부
        수가대 신학총서 01
        20,000 원
        18,000 원
        회사명 : 생활성서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0-82-05272 | 주소 : 서울특별시 강북구 덕릉로 42길 57-4
        통신판매업 신고 : 제2009-서울강북-0364호 |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박상은 | 대표자 : 김사비나
        문의전화 : 02)945-5985 / 월간지 : 02)945-5986 / 단행본 : 02)945-5987 / FAX : 02)945-5988
        contact : biblelifebiz@biblelife.co.kr for more information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